울산시 '신정동 청년희망주택' 건축 설계공모 당선작 발표
상태바
울산시 '신정동 청년희망주택' 건축 설계공모 당선작 발표
  • 노윤주 기자
  • 승인 2022.10.18 0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 신정동 청년희망주택 당선작
울산 신정동 청년희망주택 당선작

울산시는 ‘신정동 청년희망주택 건립’ 건축설계공모 최종 당선작으로 ㈜라움건축사사무소(대표 오신욱)의 ‘울산에 살고싶다’가 선정됐다고 18일 밝혔다.

당선작 ‘울산에 살고싶다’는 청년들의 생활 양식을 고려해 유연하고 다양한 평면으로 구성됐고, 특히 주민들의 화합과 소통 공간 조성을 위해 옥상에 도시 텃밭과 조경시설물을 배치하고, 층별 공유주방, 회의실(미팅 룸), 공동 휴게실 등을 설치했다. 휴일에도 집에 머물고 싶은 쾌적한 주거환경을 조성한 점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신정동 청년희망주택’은 총사업비 77억원이 투입돼 남구 신정동 168-2번지에 연면적 2000㎡, 지하 1층·지상 5층, 총 38가구 규모이다. 내년 5월까지 실시설계를 완료하고 오는 2024년 11월 준공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주거 만족도는 높은 청년희망주택을 건립해 경제적으로 취약한 청년들이 집 걱정 없이 학업과 생업에 종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울산시는 민선 8기 김두겸 시장의 공약사항으로 청년이 살기 좋은 울산을 만들기 위해 중구 태화동, 남구 달동·삼산동, 북구 양정동 등 총 8개소에 총 232가구 규모의 ‘청년희망주택 건립'을 추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