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주택도시공사, ‘송파 창의혁신 공공주택’ 설계공모 당선작 선정
상태바
서울주택도시공사, ‘송파 창의혁신 공공주택’ 설계공모 당선작 선정
  • 이혜경 기자
  • 승인 2023.09.04 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설계공모 통해 ‘50년의 닫힘, 100년을 향한 열림’(피에이씨건축사사무소 등) 당선작 선정
- ‘도시·건축 디자인 혁신’ 시범사업 대상지 중 최초…서울시와 함께 투명하고 공정하게 심사 진행
- 기본설계 기술제안입찰을 통해 역량 있는 시공사 선정…신속한 사업추진 및 신기술·신공법 적용
당선작 조감도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 사장 김헌동)가 지난 2월 오세훈 시장이 발표한 '도시·건축 디자인 혁신방안'의 공공부문 시범사업 중 최초로 '송파 창의혁신 공공주택'(옛 성동구치소 부지 공공주택) 실시 설계자를 선정했다.

서울시와 SH공사는 '송파 창의혁신 공공주택 설계공모' 결과 ㈜피에이씨건축사사무소, ㈜에이텍종합건축사사무소, ㈜건축사무소 가로의 공동출품작을 당선작으로 선정했다고 3일 밝혔다.

당선작은 '50년의 닫힘, 100년을 향한 열림'을 주제로, 50년 전 건축돼 '도시 속의 섬'으로 고립된 성동구치소 미래 100년을 위한 마을의 연결(네트워크)고리로 거듭나게 한다. 단지 내 골목길과 마당 등을 개방형으로 배치해 이웃과 교류하는 공동체 주거문화가 정착되도록 하는 '경계 없는 마을'을 제안했다.

SH공사는 당선자와 9월 중 계약을 체결하고 올해 안에 기본설계 기술제안입찰 공고를 내며, 2024년 사업계획승인 및 조기 착공하는 것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한다.

김헌동 SH공사 사장은 "보다 우수한 작품을 선정하기 위해 서울시와 함께 설계공모 전 과정을 투명하고 공정하게 진행했다"며 "앞으로도 혁신적인 정책을 지속 발굴하고 적용해 공공주택의 품질을 획기적으로 개선하고 발전시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