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18평 미니 주택 450만원에 가능?
상태바
[미국] 18평 미니 주택 450만원에 가능?
  • 강샘 미주/캐나다 지역전문기자
  • 승인 2019.11.13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대형 3D프린터 ‘벌칸’이 만들고 있는 무주택 퇴치 프로젝트
텍사스의 마이크로 홈
텍사스의 마이크로 홈

 

비정상적으로 비대해진 필수적인 인간 삶의 공간 중의 하나가 가옥이다. 원래 가옥은 추위와 햇빛을 가려주는 역할만 해주면 됐었다. 그러던 것이 생활 환경이 변하면서 사이즈가 커지기 시작하고, 거기에 부의 상징이 되면서 가옥은 비정상적으로 확대되어 갔다.

마냥 확대 되어 가더니 가옥은 이제 마침내 동네를 몽땅 차지할 만큼 커지는 경우까지 생기게 되었다. 마이클 잭슨의 집이 그 예가 된다.

사실 평범한 집들도 거주만의 목적으로 본다면 지나치게 큰 편이다. 마냥 확대된 집은 이제 인간의 경제 활동에도 악영향을 미치게 됐다. 갈 수록 주거를 위한 공간 확보는 힘들어 지고있다. 일반인의 수입으로 집 구하는 것은 날로 어려워지고 있다.

이를 보고만 있을 수만은 없었던 한 창의적인 미국 남성이 마침내 거대 가옥 위주의 일반 의식에 반기를 들었다. 작은 집을 낮은 가격에 더 많이 지어 더 많은 사람들을 주택 소유주로 만들겠다는 그의 의지는 마침내 미국 택사스에서 조그만 뿌리를 내리게 되었다.

‘마이크로 홈’ 즉 초미니 하우스의 디자인을 구상한 남성은 제이슨 벌라드다. 그의 획기적인 구상은 가격과 속도에 타의 추종을 아예 싹도 트지 못하게 할 정도다.

가격은 450만원에 걸리는 시간은 24시간 이내. 과연 이게 가능할까? 그런 의문을 뭉개버리기라도 하듯 텍사스 오스틴 지역에 이미 3채를 완성했다. 앞으로 무주택자들을 위해 300채의 마이크로 홈을 더 지을 예정이다.

" 아직 이런 것은 없었습니다. 완벽한 (주택 문제 해결의) 돌파구가 될 것입니다"

마이크로 홈 프로젝트 공동 설립 회사인 ‘아이콘’ 대표인 제이슨은 주택 문제 해결에 넘치는 자신감을 보인다.

상상을 초월하는 24시간 내 집 지키는 3D 프린터가 있어서 가능해진 일이다. 주 재료는 시멘트이다. 벌칸 2로 불리는 초대형 3D 프린터에 시멘트를 넣고 작동을 시키면 하루에 깔끔하고 아담한 집 한채를 뚝딱 만들어 낸다.

 

집을 짓는 초대형 3D프린터 벌칸
집을 짓는 초대형 3D프린터 벌칸

 

시간과 인건비 절약 면에서 가히 혁명이라 하지 않을 수 없다. 제이슨은 3D 프린터를 이용하기 때문에 집 짓는데 드는 비용을 30% 이상 절약 할 수 있다고 말했다.

기능이 극적으로 향상된 소프트웨어를 컴퓨터에서 작동하면 자동화된 프린터는 짜여진 프로그램에 따라 순식간에 집을 만들어내는 것이다. 기본적으로 시멘트로 만들어진 집에 전문가들이 시설물들을 설치하면 그것으로 끝이다

내부는 방 한 칸과 욕실과 함께 재택 근무가 많아지는 현대의 삶을 감안해 사무실 이 별도로 꾸며져 있다.

면적은 18평이 넘는 데다가 부대시설이 많지 않기 때문에 부부가 살기에는 큰 불편이 없다.

재질도 시멘트로 되어있기 때문에 나무로 만든 미국의 일반식 주택보다 내구성이 훨씬 강해서 더 안전한 주거 환경을 만들 수가 있는 것이다.

 

내부
내부

 

이런 조건을 갖추고 있기 때문에 제이슨은 텍사스 뿐만이 아니라 전 세계에 마이크로 홈을 보급할 목적을 가지고 있다

그 자신감은 마침내 오스틴 지역 개발회사인 시엘로 프라퍼티 그룹으로 부터 15억이 넘는 투자를 받아냈다. 그룹은 오스틴 지역뿐만이 아니라 주택 소유 문제를 안고 있는 전 세계에 이 프로젝트를 이어갈 야망에 부풀어 있다.

텍사스 중앙에 부재를 확보해 현재 300 채 건설을 진행 중이고 국외로는 엘살바도르에 마이크로 홈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는 상태다

시엘로 뿐만이 아니다. 가능성을 알아 챈 수많은 단체나 사람들이 이 프로젝트에 협력하고 있다. 로간 아키텍처, 오스틴 인테리어 디자이너 등등 헤아릴 수 없는 많은 곳에서 참여해 실내장식을 비롯한 시설물 설치 등 기본 설계에 더 좋은 집으로 꾸며 나가기 위해 적극 협조하고 있다.

인간이 기본적인 삶을 누리려면 의식주가 해결되어야 한다. 옷과 음식은 대량 생산이 가능해져 웬만큼은 해결 된 상태다. 이제는 주만 남았다. 마이크로 홈 프로젝트가 이 문제를 해결해 줄지 관심이 높아 많은 사람들이 제이슨이 구상한 집을 찾아 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