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유교민속마을 설계공모 당선작 발표
상태바
대전시, 유교민속마을 설계공모 당선작 발표
  • 염혜원 기자
  • 승인 2021.10.28 1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금성종합건축사무소 선정... 주변 마을경관과 자연스러운 어울림 높은 평가
이사동 유교민속마을 조성사업 조감도 ⓒ 대전시

대전시는 27일 ‘이사동 유교민속마을 조성사업’의 설계공모 결과 금성종합건축사사무소(대표 이석범)의 작품이 당선작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당선 작품은 기존한옥마을의 폐쇄성을 보완한 진입부의 열린 공간 과 주변 마을경관과 자연스런 어울림이 심사위원들로부터 높은 평가를 받았다.

유교민속마을은 은진송씨 문화유산이 밀집한 동구 이사동에 지상 1층, 연면적 757㎡ 규모로 조성된다. 총 104억 원의 사업비가 투입되어 2023년 11월에 준공될 예정이다.

당선업체는 다음달 11월 수의계약을 맺고 당선작품을 기반으로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에 착수 할 예정이다.

시는 체험 공간의 기능을 중심으로 ▲한옥 체험실 ▲유교문화 교육․체험실 ▲전시실 등 현대인들에게 필요한 힐링, 명상 등의 프로그램을 병행하여 휴식을 위한 공간으로 조성한다는 구상이다.

대전시 이성규 건설관리본부장은 “이사동에 한옥마을 조성을 차질없이 추진하여 역사 깊은 전통마을을 계승하여 민속마을 및 체험공간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